그룹 오마이걸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숏 커트로 파격 변신했다.

유아는 31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의 공식 SNS채널을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Bon Voyage'의 낮 버전의 포스터와 함께 새로운 티저 이미지 3장을 게재했다.

"낮의 '숲의 아이'"라는 문구와 함께 공개된 포스터 이미지에서 유아는 숲속에서 나무 뒤에 숨어서 무엇인가를 응시하고 있다. 야생의 느낌이 전해지는 인디언 소녀같은 메이크업과 에스닉한 스타일링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자유분방하면서도 오묘한 무드 속에 신비로운 매력이 느껴진다.
그룹 오마이걸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 유아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특히 유아는 숏 커트 헤어로 변신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푸릇푸릇한 들판에서 머리에 꽃을 꽂고 연두색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있다. 마치 미소년과도 같은 앳된 얼굴과 중성적인 비주얼은 오묘하고도 순수한 매력을 자아낸다.

특히 이전에 공개했던 티저들과는 전혀 다른 무드로 색다른 모습에 유아의 첫 솔로 앨범을 향한 대중들의 궁금증이 더욱 커지는 상황이다.

유아는 보컬, 퍼포먼스 어느 하나 빠지지 않는 독보적인 실력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왔다. 첫 솔로 앨범을 통해 유아만의 강렬하고 매력적인 보이스 그리고 탁월한 콘셉트 소화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유아의 첫 번째 미니앨범 'Bon Voyage'는 오는 9월 7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