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Dynamite’ 통해 전 세계 사로잡았다
8일째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50’ 최상위권
그룹 방탄소년단의 디지털 싱글 ‘Dynamite’ 티저 포토.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의 디지털 싱글 ‘Dynamite’ 티저 포토.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 음악 차트에서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하며 멈출 줄 모르는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29일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 스포티파이(Spotify)가 발표한 최신 차트(8월 28일 자)에 따르면, 지난 21일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디지털 싱글 ‘Dynamite’는 ‘글로벌 톱 50’에서 3위를 기록했다.

‘Dynamite’는 지난 21일 공개된 차트에 1위로 처음 진입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처음으로 ‘글로벌 톱 50’ 정상을 차지했다. 이어 22~24일 자 차트에서 2위, 25일~28일 자 차트에서 3위에 이름을 올리며 8일 연속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또한 발매 첫 주(8월 21일~27일) 스포티파이 집계에서 4000만 회에 달하는 스트리밍 수를 남기며 주간 ‘글로벌 톱 50’ 차트에서도 2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전 세계 104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했고, 영국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 3위로 자체 최고 성적을 거뒀다. 미국 빌보드 ‘팝송’ 라디오 차트(8월 29일 자)에서 사흘간의 방송 횟수만으로 30위에 진입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Dynamite’는 밝고 경쾌한 분위기의 디스코 팝(Disco Pop) 장르로,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하는 방탄소년단의 마음을 담은 곡이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31일 오전 9시(한국시간) '2020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2020 MTV Video Music Awards)'에서 'Dynamite'의 첫 무대를 예고하며 전 세계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