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한 '노 모어' 녹음실 메이킹 공개
"자이언티와 함께 작업, 영광"
김요한 자이언티 '노 모어' 녹음실 메이킹 /사진=위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요한 자이언티 '노 모어' 녹음실 메이킹 /사진=위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요한이 신곡을 함께한 자이언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요한 측은 지난 25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싱글 ‘No More(노 모어)(Prod. Zion.T)’ 녹음실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김요한은 자이언티와 함께하게 된 소감으로 “흔쾌히 승낙해주셔서 영광이었다. 음악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라고 전했다.

이어 자이언티는 “새로운 도전이다. 먼저 러브콜을 해주셔서 의미가 있었다”라며 “직접 (김요한과) 작업해보니 생각한 거보다 대단한 친구더라. 습득하는 게 빠르다”라고 극찬했다.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두 사람은 순조롭게 녹음 작업을 진행했다. 자이언티는 “김요한이 아티스트로서 많은 시도를 할 수 있도록 기대하고, 기다려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자이언티 김요한 /사진=텐아시아 , 위엔터테인먼트
자이언티 김요한 /사진=텐아시아 , 위엔터테인먼트
김요한은 “오랫동안 기다려주셨던 분들에게 보답해드리기 위해 올 하반기에 그룹으로 데뷔한다. 그전에 (회사에) 솔로를 하고 싶다고 말씀드렸다”라며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냈다. 끝으로 그는 “‘노 모어’ 많이 들어주시고, 사랑해달라. 귀여운 안무도 있으니 조금 더 재미를 느끼셨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날 첫 방송된 tvN ‘캐시백’에 출연한 김요한은 ‘태권 헌터스’ 팀에 합류해 막내미를 뽐냈다. 태권도 선수 출신인 그는 비주얼은 물론 운동 실력을 발휘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한편 솔로 데뷔 싱글을 발매하고 다방면으로 활약을 예고한 김요한은 26일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격, 숨겨진 입담과 예능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