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캐 전성시대 '캡사이신' 데뷔
신봉선, 얼굴 모자에 감췄다
'매운 사랑' 뜨거운 무대
'쇼! 음악중심' 캡사이신 신봉선 / 사진 = MBC 영상 캡처
'쇼! 음악중심' 캡사이신 신봉선 / 사진 = MBC 영상 캡처


신봉선이 부캐 '캡사이신'으로 변신해 데뷔 무대를 가졌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는 캡사이신의 뜨거운 데뷔 무대가 그려졌다.

무대에 앞서 신봉선은 인터뷰에서 큰 모자로 얼굴을 완전히 가리고 등장해 비밀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캡사이신 신봉선은 "캡과 신의 사이"라며 자신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신곡 '매운 사랑'의 무대를 시작했다. 신봉선은 평소의 목소리와 전혀 다른 새로운 목소리로 절절한 감정을 섞어 '매운 사랑'을 불렀다. '쇼! 음악중심'의 MC이기도 한 찬희가 내레이션을 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캡사이신의 '매운 사랑'은 둘째 이모 김다비로 활동하고 있는 김신영이 작사, 앨범 전반의 프로듀싱을 맡았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