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컴백 활동 돌입
첫 대규모 콘서트 개최
가수 양준일./사진제공=프로덕션 이황
가수 양준일./사진제공=프로덕션 이황


뉴트로 아이콘 가수 양준일이 오는 22일 MBC ‘쇼! 음악중심’으로 19년만의 본격 컴백 활동 시작

가수 양준일이 19년 만에 신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들어간다.

지난 19일 정오 공개된 신보 ‘Rocking Roll Again' 으로 18년 만에 컴백한 양준일은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쇼! 음악중심‘을 시작으로 다양한 음악 및 예능방송에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신곡은 친숙한 로큰롤 리듬으로 이루어진 곡인 만큼 안무 또한 모두가 따라 할 수 있는 흥겹고 경쾌한 동작으로. 양준일의 새로운 춤이 신선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Rocking Roll Again’은 '다시 뛴다'라는 의미로 코로나19와 긴 장마로 지친 대중들에게 위로와, 다시 신나게 뛰고 싶게 할 힘을 드리고 싶은 소망을 담고 있다.

또한 1993년 파티형태의 소규모 공연 'PARTY INVITATION'이 단독 공연의 전부였던 양준일은 첫 대규모 단독 콘서트 ‘THE FIRST DANCE’ 개최 소식을 알렸다. 이번 공연은 오는 9월 19일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공연의 주관사 이기도 한 소속사 프로덕션 이황 측은 “화려한 무대와 볼거리가 가득한 콘서트를 준비 중”이라며 “코로나19의 정부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공연을 준비하고 있으나, 만에 하나 코로나19의 위기 경보 단계 격상으로 인해 공연이 취소 또는 연기 될 가능성도 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