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D&E 이미지 / 사진제공=레이블SJ
슈퍼주니어-D&E 이미지 / 사진제공=레이블SJ


그룹 슈퍼주니어의 유닛 슈퍼주니어-D&E가 1년 5개월만에 컴백한다.

슈퍼주니어-D&E는 오는 9월 3일 네 번째 미니앨범 '배드 블러드(BAD BLOOD)'를 발매, 그간 보여주지 않았던 치명적인 음악과 비주얼로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18일 오전 슈퍼주니어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공식 SNS에는 새 앨범의 콘셉트 이미지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레드와 그린 상반된 컬러감이 돋보이는 해당 이미지는 '배드 블러드'를 통해 선보일 슈퍼주니어-D&E의 강렬한 분위기를 연상케 한다.

앞서 슈퍼주니어-D&E는 2011년 12월 디지털 싱글 ‘떴다 오빠 (Oppa, Oppa)’ 발표 이래 2015년 3월 국내 첫 미니앨범 ‘The Beat Goes On’을 발매하고, 힙합, 트랩, R&B, 발라드, 하우스 장르까지 폭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소화해 내며 꾸준한 활동을 펼쳤기에 오랜만의 컴백 소식에 더욱 관심이 모인다.

슈퍼주니어-D&E의 네 번째 미니앨범 ‘BAD BLOOD’는 오늘(18일)부터 온, 오프라인 음반 판매처를 통해 예약 구매 가능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