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다니엘 /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 /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이 솔로 데뷔 1년 만에 앨범 판매량 100만 장을 돌파했따.

7일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강다니엘의 솔로 데뷔 이후 앨범 누적 판매량이 100만 장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터차트 데이터에 따르면 6일 오후 기준 강다니엘의 솔로 데뷔 앨범 '컬러 온 미(color on me)'는 지난해 7월 발매 이후 47만 2811 장의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이어 '컬러(color)' 3부작의 신호탄이었던 첫 번째 미니 앨범 '사이언(CYAN)'의 판매량은 26만 5101 장으로 확인되었다.

여기에 지난 3일 발매한 두 번째 미니앨범 '마젠타(MAGENTA)'가 발매일로부터 6일 오후 11시 59분까지 나흘간의 누적 판매량 27만 3468 장을 기록, 도합 세 장의 앨범의 누적 음반 판매량 101만 1380 장을 달성하며 100만 장의 고지를 넘어섰다.

'마젠타'는 초동(음반 발매 후 일주일 간의 누적 음반 판매량) 집계 마감까지 아직 사흘이 남은 시점에 전작 '사이언'의 기록을 갈아치우며 더욱 뜨거워진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