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임슬옹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임슬옹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2AM 출신 가수 임슬옹이 빗길에 무단횡단을 하던 보행자를 차로 쳤고, 이 사고로 보행자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뒤늦게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임슬옹은 지난 1일 서울에서 빗길 교통사고를 냈다. 임슬옹이 운전하던 차량이 무단횡단을 하던 A씨를 들이받았고, A씨는 이 사고로 숨졌다.

사고 직후 임슬옹은 경찰 조사를 받은 후 귀가 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임슬옹의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는 4일 텐아시아에 "확인을 하고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