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보니 혼수상태, 김호중 앨범 작업
송가인부터 영탁, 김호중까지
히트곡 넘치는 대세 작곡가

김호중 정규앨범 8월 발매 예정
가수 김호중./ 사진제공=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호중./ 사진제공=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대세 작곡가 '알고보니 혼수상태(김경범, 김지환)'가 '트바로티' 김호중의 정규앨범 전체 프로듀싱을 맡았다.

31일 텐아시아 취재결과 작곡가 '알고보니 혼수상태'는 오는 8월 발매 예정인 김호중의 정규앨범 작사, 작곡, 편곡 등에 참여하는 것은 물론 프로듀서로서 앨범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이번 정규앨범에는 김호중의 성장과정은 물론 팬들을 향한 김호중의 마음 등이 곡을 통해 고스란히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트로트 이외에도 다양한 장르의 노래가 수록 될 예정이다.

앞서 지난 4월 발표해 큰 인기를 얻은 김호중의 '나보다 더 사랑해요' 역시 '알고보니 혼수상태'의 작품이다.
알고보니 혼수상태 김경범(왼쪽), 김지환./ 사진=텐아시아DB
알고보니 혼수상태 김경범(왼쪽), 김지환./ 사진=텐아시아DB
김경범과 김지환은 애초 작곡팀 플레이사운드란 이름으로 활동하다, 최근 김경범의 가명인 '알고보니 혼수상태'로 이름을 통일했다. 김경범은 수많은 드라마 OST 작업을 통해 실력을 인정 받았으며, 김지환은 박현빈의 '샤방샤방'을 만들면서 트로트 시장에서 주목 받았다.

두 사람은 송대관, 홍진영, 한혜진, 신유, 김양 등 수많은 가수들의 곡을 작업했고, TV조선 '미스트롯' 이후 송가인 정규 앨범에 참여, '가인이어라' '서울의 달' 등을 만들었으며, 유산슬과 송가인이 함께 부른 '이별의 버스 정류장' 편곡, '미스터트롯' 영탁의 '찐이야', 정동원의 '효도합시다', 이찬원이 부른 MBC 드라마 '꼰대인턴' OST '시절인연' 등을 작곡하는 등 업계 최고의 젊은 작곡가팀으로 인정 받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