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행, 23일 낮 12시 신곡 '여자라서' 공개
송가인부터 하유비까지, SNS 통해 특급 홍보
트로트 가수 숙행. /텐아시아DB
트로트 가수 숙행. /텐아시아DB


트로트가수 숙행이 신곡 '여자라서' 발매를 앞두고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멤버들의 특급 응원을 받았다.

송가인을 시작으로 홍자, 정미애, 김소유, 정다경, 김나희, 김희진, 강예슬, 두리, 박성연, 하유비는 지난 22일 자신의 SNS 계정과 팬카페를 통해 맏언니 숙행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프로그램이 끝난 이후에도 꾸준히 친분을 쌓아온 이들의 아름다운 우정이 훈훈함을 더했다.
숙행의 신곡 '여자라서'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코로나엑스엔터테인먼트
숙행의 신곡 '여자라서'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코로나엑스엔터테인먼트
‘미스트롯’ 멤버들은 “우리 맏언니”라는 애칭으로 숙행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여자라서 왜 안 돼요. 숙행 언니는 돼요"라며 열정적인 홍보를 펼쳤다.

‘여자라서’는 세련되게 살아가는 이 시대 모든 여성을 응원하는 메시지가 담긴 곡이다. 화려한 댄스 가수로 돌아온 숙행은 신선한 레트로 열풍을 일으키며 흥 넘치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여자라서'는 23일 낮 12시 공개됐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