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 연일 압도적인 음반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19일 일본 오리콘 차트가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일본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 THE JOURNEY ~'는 1만 1661장의 판매량으로 누적 55만 5270장을 기록했다.

이로써 이 앨범은 발매일인 지난 15일부터 5일 연속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에 오르며 일본 내 방탄소년단의 폭발적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방탄소년단은 'MAP OF THE SOUL : 7 ~ THE JOURNEY ~'’로 발매 첫날부터 신기록을 써 내려가고 있다. 올해 일본에서 발매된 모든 앨범의 첫날 판매량, 그리고 역대 해외 아티스트 앨범의 첫날 판매량에서 최고치를 기록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일본 정규 4집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일본 정규 4집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또 공개 직후 (16일 오전 8시까지 기준) 전 세계 81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56위 등에 이름을 올리며 방탄소년단의 일본 앨범 가운데 최고 성적을 거뒀다.

'MAP OF THE SOUL : 7 ~ THE JOURNEY ~'에는 타이틀곡 'Stay Gold', 정국이 작곡에 참여한 'Your eyes tell' 등 일본 오리지널곡을 비롯해 총 13곡이 들어있다. 지난 2월 발매돼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은 'MAP OF THE SOUL : 7'의 타이틀곡 'ON' 일본어 버전도 담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