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새 싱글 '팡파르(Fanfare)'로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등 여러 차트를 휩쓸었다.

14일 오전 오리콘에 따르면 지난 8일 발매한 일본 싱글 6집 '팡파르'는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2020.07.06 ~ 2020.07.12) 1위에 올랐다.

싱글 1집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 싱글 2집 '캔디 팝(Candy Pop)', 싱글 3집 '웨이크 미 업(Wake Me Up)'에 이어 통산 네 번째로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 1위를 거머쥐게 됐다.

신보는 7일 기준 오리콘 차트 10만 8796포인트를 기록한데 이어 발매 첫 주 17.7만 포인트를 달성했다.

13일 빌보드 재팬은 'Fanfare'가 첫 주 20만 8778장의 판매고를 기록, 빌보드 재팬 톱 싱글 세일즈(2020.07.06~2020.07.12) 1위에 랭크됐다고 밝혔다. 또 새 음반은 일본 레코드숍인 타워 레코드 전 점포 종합 싱글 차트(2020.07.06 ~ 2020.07.12) 1위에 등극했다.
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는 정식 발매에 앞서 지난달 19일 프로모션의 일환으로 신곡의 뮤직비디오와 음원을 선공개했다. '팡파르'는 일본 라인 뮤직 톱 100 주간 차트(2020.06.17 ~ 2020.06.23) 정상을 거머쥐며 발매 전부터 많은 주목을 끌었다.

'팡파르'는 활기찬 가사와 발랄한 멜로디가 특징으로, 트와이스 본연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담겨있다.

트와이스는 일본에서 발매하는 앨범마다 25만 장 이상의 출하량을 기록한 작품에 수여되는 플래티넘 음반 인증을 받았다.

2017년 6월 발표한 일본 데뷔 베스트 앨범 '#TWICE'(해시태그트와이스)부터 10월 첫 싱글 'One More Time', 2018년 2월 싱글 2집 'Candy Pop', 5월 싱글 3집 'Wake Me Up', 9월 정규 1집 'BDZ', 2019년 3월 베스트 2집 '#TWICE2'(해시태그트와이스2), 7월 싱글 4집 'HAPPY HAPPY'(해피 해피), 싱글 5집 'Breakthrough'(브레이크스루)에 이어 11월 정규 2집 '&TWICE'(앤드트와이스)까지 9연속 플래티넘을 획득했다.

'팡파르'는 13일 기준 앨범 출하수 27만 1640장을 돌파해 10연속 플래티넘 인증에 관심이 쏠린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