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VS선미 대결
"트로피 잘 전달하겠다"
유튜브 누적 100억 회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걸그룹 블랙핑크가 '엠카운트다운' 1위를 기록했다.

9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블랙핑크와 선미가 1위 대결을 펼쳤다.

집계 결과, 1위는 블랙핑크가 차지했다. 이날 블랙핑크는 직접 출연하지 않았고 MC들은 "트로피는 블랙핑크 분들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블랙핑크는 지난달 26일 타이틀곡 'How You Like That'을 발표해 활동 중이다.

한편, 이날 블랙핑크는 공식 유튜브 채널 총 누적 조회수가 100억 회를 넘기며 한국 아티스트 단일 채널 최다 조회 수를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