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레드벨벳 유닛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 유닛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 레드벨벳-아이린&슬기가 '몬스터' 퍼포먼스를 최초로 공개한다.

아이린과 슬기는 8일 '아이린&슬기 더 스테이지'를 통해 '몬스터' 퍼포먼스를 처음 공개한다. 이날 오후 8시 유튜브 및 네이버 V LIVE 레드벨벳 채널에서 첫 공개되며, 아이컨택, 원테이크 등 다양한 버전의 무대 영상과 메이킹 클립, 인터뷰 영상이 순차 오픈될 예정이다.

'몬스터' 퍼포먼스는 세계적인 안무가 자넬 지네스트라(Janelle Ginestra), 리에 하타(Rie Hata)가 작업했다. 아이린&슬기의 닮은 듯 서로 다른 매력을 담은 데칼코마니 안무를 콘셉트로, 에너제틱한 바운스가 느껴지는 군무, 거대한 거미 형상을 비롯한 다이내믹한 대형, 대담한 포인트 동작 등 임팩트 있는 안무들로 구성했다.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지난 6일 발매된 '몬스터'는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우크라이나, 헝가리, 에스토니아, 벨리즈, 파나마가 추가된 전 세계 50개 지역 1위를 기록했으며, 국내 각종 음원 및 음반 차트 1위,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 및 쿠거우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