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의 유닛 아이린&슬기가 신곡 '몬스터(Monster)'로 강렬한 변신을 예고헸다.

레드벨벳-아이린&슬기의 '몬스터' 퍼포먼스가 오는 8일 최초 공개된다.

'아이린&슬기 더 스테이지'는 아이린&슬기의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몬스터' 무대를 다채롭게 즐길 수 있는 영상 콘텐츠. 이날 오후 8시 유튜브 및 네이버TV 레드벨벳 채널 등을 통해 신곡 퍼포먼스가 최초 공개되며, 다양한 버전의 무대 영상과 인터뷰, 메이킹 클립이 순차 오픈될 예정이어서 뜨거운 반응이 기대된다.

'몬스터'는 묵직한 베이스와 강렬한 덥스텝 사운드가 어우러진 곡인 만큼, 퍼포먼스 역시 에너제틱한 바운스가 느껴지는 군무와 힙한 동작들로 구성됐다. 아이린&슬기의 환상적인 호흡이 돋보이는 페어 안무까지 유닛의 매력을 극대화한 무대로 화제를 모을 예정이다.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더불어 오늘(2일) 아이린&슬기 공식 홈페이지 및 각종 SNS 레드벨벳 계정 등을 통해 시크한 분위기의 두 번째 무드 샘플러와 아이린&슬기의 매혹적인 눈빛이 담긴 티저 이미지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아이린&슬기의 '몬스터'는 7월 6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되며, 같은 날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