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수찬이 올 여름을 책임지러 출격한다.

25일 티저이미지를 공개한 ‘수찬노래방’에 담긴 신곡 ‘엉덩이’는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만의 흥 넘치는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트롯 곡이다.

공개된 사진 속 김수찬은 평소 ‘프린수찬’이란 별명에 걸맞게 고급스러운 자태를 선보인 스타일링과 어린왕자를 연상시키는 비주얼을 자랑하며 미소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올 여름 흥은 내가 책임진다'…김수찬, 방시혁과 손잡은 '엉덩이' 공개 초읽기


이번 신곡 ‘엉덩이’가 포함된 미니앨범 ‘수찬노래방’에는 코미디 같은 가사로 방송계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소개팅 눈물팅’, 중독성 짙은 가사와 리듬으로 역주행 중인 ‘사랑의 해결사’ 등 그동안 발표했던 곡들도 함께 수록했다.

타이틀 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 곡이자 국내 최고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이다.

다가오는 7월 여름, 많은 가수들의 컴백 대란이 예상되는 가운데 ‘미스터트롯’ 출연 이후 독보적인 트로트 가수로 자리잡을 수 있을지 김수찬의 여름에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컴백 초읽기에 들어간 김수찬의 신곡 ‘엉덩이’는 오는 7월 4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미나 기자 minalee120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