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다브릿지 '그대만 보여요' 커버./ 사진제공=더하기미디어
코다브릿지 '그대만 보여요' 커버./ 사진제공=더하기미디어


여성 듀오 코다브릿지(시진, 예지)가 드라마 OST를 불렀다.

코다브릿지는 KBS1 일일 드라마 ‘기막힌 유산’ OST 가창에 나서 ‘그대만 보여요’를 16일 발매한다.

‘그대만 보여요’는 짝사랑을 그린 노래다. 이 곡은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과 작업하며 OST를 발표해 온 한 작곡가 알고보니혼수상태(김경범)와 코다브릿지의 프로듀서 카운터펀치, 신예 작곡가 박예지가 만들었다.

코다브릿지는 2016년 싱글 ‘Lovely Day’로 데뷔해 2019년 정규 앨범 ‘BANANA (반하나)’ 등을 냈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서정적이면서도 따뜻함이 넘치는 보컬로 곡 활동을 펼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코다브릿지가 ‘기막힌 유산’에 듣는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