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모어 앤드 모어' 커버./ 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 '모어 앤드 모어' 커버./ 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지금까지 판매한 국내 앨범 판매량 520만 장을 넘었다.

지난 9일 오후 기준 국내에서 발매한 트와이스의 음반 누적 판매량은 520만 6745장(이하 가온차트 출고량 기준)을 기록했다.

트와이스는 이로써 2015년 10월 발표한 데뷔 앨범 'THE STORY BIGINS'(더 스토리 비긴스)를 필두로 최근 작품인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까지 데뷔 4년 8개월 만에 국내 음반 총 판매량 520만 장을 넘어서게 됐다.

트와이스는 1일 공개한 새 앨범 '모어 앤드 모어'로도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 자체 기록을 경신했다. 트와이스는 한터 차트 기준 '모어 앤드 모어' 초동 33만 2416장을 달성했다.

동명의 타이틀곡 '모어 앤드 모어'는 공개와 동시에 국내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를 휩쓸었고 벅스와 지니 뮤직 주간 차트(2020.06.01~2020.06.07) 정상에 올랐다. 또한 13일 자 미국 빌보드 '빌보드 200' 200위를 비롯해 아티스트의 성적을 종합적으로 집계해 순위를 매기는 '아티스트 100' 96위에 랭크됐다. 트와이스는 이번 신보를 통해 빌보드의 3대 메인 차트 중 두 개에 처음으로 진입하게 됐다. 이어 빌보드 '소셜 50' 3위에 이름을 올리며 100주 연속 차트인에 성공했다.

뿐만 아니라 글로벌 음악 플랫폼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200' 차트 58위에 올라 팀 최고 성적을 세웠고, 타이틀곡은 6일 만에 1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중국 음악 사이트 QQ뮤직의 '한국 음악 차트'(2020.05.29~2020.06.04) 1위에도 등극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