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빅뱅 태양 다큐멘터리
그룹 빅뱅 태양 다큐멘터리


그룹 빅뱅의 태양이 아내인 배우 민효린에 대한 찐 사랑을 고백했다.

지난 4일 태양과 빅뱅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태양의 다큐멘터리 '白夜 | WHITE NIGHT [태양이 지지 않는 밤]' 6화 'Crystal clear' 편이 공개됐다.

6화에서는 무대를 벗어난 다른 공간을 살아가는 태양의 모습이 그려졌다. 태양은 일상 속에서 운동으로 관리를 잊지 않으면서도 맛있는 음식을 찾아다니고, 무엇보다 사랑과 열정 가득한 청년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2017년 'WHITE NIGHT' 투어 일정 중 태양은 스태프들과 식사를 하며 결혼에 대한 자신의 가치관을 솔직히 털어놓았다.

당시 민효린과 공개 연애 중이었던 그는 "내가 혼자 했을 때 이루는 성과와 내가 (배우자와) 책임을 지고, 뭔가를 할 때랑은 진짜 천지 차이다. 상상 이상의 능력이 생긴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해야지?"라는 지인의 말에 태양은 "그럴 마음으로 진짜 만나는 거니까"라며 "결정적으로 나는 이 사람 안 만났으면 결혼 생각을 안 해봤을 것 같다"고 각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빅뱅 태양 "민효린 아니었다면 결혼 생각 안 했을 것"
또 태양이 결혼을 결심한 후, 친한 친구에게 소식을 전하는 장면도 생생하게 담겨 감동을 전했다. 친구에게 선뜻 이야기를 꺼내지 못하며 입대 관련 말을 이어가던 태양은 "그전에. 2월에 나 결혼해"라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 태양의 친구는 "정말 대단하다. 오직 태양만이 할 수 있는 일인 것 같다. 간단히 말하자면 그들은 서로 사랑하는 거다"고 전했다. 또 "태양은 그의 생각에 언제나 확신이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태양은 입대를 한 달 앞뒀던 2018년 2월 많은 사람들의 축하 속에서 민효린과 결혼했다. 다큐 후반부, 이들의 다정한 사진들과 웨딩 영상들이 이어지면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