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수빈(왼쪽부터), 휴닝카이, 범규, 연준, 태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수빈(왼쪽부터), 휴닝카이, 범규, 연준, 태현 /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선배 방탄소년단의 조언을 받았다고 말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18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꿈의 장: 이터너티(ETERNITY)' 쇼케이스를 열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쇼케이스로 진행됐다.

'꿈의 장: 이터너티'는 데뷔 앨범 '꿈의 장: 스타(STAR), 첫 번째 정규앨범 '꿈의 장: 매직(MAGIC)'에 이어 소년들이 성장하며 겪는 경험들을 이야기로 풀어냈다. 현실의 벽에 부딪히고, 친구들과 갈등을 경험하기도 하지만 서로가 함께했던 시간만큼은 영원하기를 바란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날 수빈은 "방시혁 PD님은 잘 소화해줬다. 좋은 콘텐츠로 나왔다, 멤버들의 역량 덕분이다 등의 극찬을 해주셨고 이번 앨범부터는 멤버 개개인의 매력을 살려봤으면 좋겠다고 말씀을 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방탄소년단 선배님들은 항상 응원하고 지켜봐 주시는데 이번 컴백에 대해서는 제이홉 선배님이 조언해주신 것이, '어떠한 상황에서도 주눅 들지 말고 너희를 다 보여줘라'고 해주셨다"고 덧붙였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꿈의 장: 이터너티' 전곡 음원은 오늘(1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