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MV 2차 티저로 컴백 열기 고조
뉴이스트, 강렬한 유혹
뉴이스트 '더 녹턴' 뮤직비디오 티저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뉴이스트 '더 녹턴' 뮤직비디오 티저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뉴이스트(JR, 아론, 백호, 민현, 렌)가 섹시 포텐을 터트렸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9일 0시 뉴이스트의 공식 SNS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미니 8집 ‘The Nocturne(더 녹턴)’의 타이틀곡 ‘I’m in Trouble’ 뮤직비디오 2차 티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은 블랙 스트라이프 수트를 차려 입고 등장한 렌은 세련되고 지적인 매력을 한껏 드러낸다.

이어 ‘I’m in Trouble’의 후렴구가 흘러나와 몰입감을 더하고 타이틀곡의 퍼포먼스 일부가 최초 공개된다. 감각적인 사운드와 절도 있는 안무는 강한 중독성을 자아낸다.

뉴이스트는 음악 뿐만 아니라 비주얼 면에서도 색다른 변화를 꾀해 이전과는 또 다른 매력을 발산, 섹시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분위기를 압도한다. 영상 말미 ‘The night has come(밤이 왔다)’이라는 자막은 이들이 들려줄 이야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타이틀곡 ‘I’m in Trouble’은 강렬한 이끌림으로 서로에게 빠지는 순간을 표현한 R&B POP 장르의 곡으로, 뉴이스트의 한층 성숙해지고 과감해진 면모를 담았다. 또한 뉴이스트의 더욱 확장된 음악 세계를 느낄 수 있다.

뉴이스트는 오는 11일 오후 6시 미니 8집 ‘The Nocturne(더 녹턴)’을 발매하고 같은 날 오후 4시에는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 간담회를, 오후 8시에는 Mnet과 M2 디지털 채널을 통해 ‘컴백쇼’를 개최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