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문성욱과 가수 임재현의 신곡 '밤' 앨범 커버 이미지. /사진제공=꿈의엔진
작곡가 문성욱과 가수 임재현의 신곡 '밤' 앨범 커버 이미지. /사진제공=꿈의엔진


작곡가 문성욱과 가수 임재현이 디지털 싱글 앨범 ‘밤’으로 돌아온다.

‘밤’은 문성욱의 자전적 일기가 담긴 곡으로 아름다운 선율과 가사, 임재현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돋보이는 곡이다. 이는 지난해 3월 유튜브 선공개 전후로 약 2년간의 제작 기간이 소요됐을 만큼 높은 완성도와 두 아티스트의 깊은 고민이 담겨 있다.

특히 “흐려진 하늘의 별빛처럼" "가려진 새벽의 온기처럼" "나 언젠가 그 순간에 머물다 너의 마음속에 빛이 되길" 등 가사 한마디 한마디가 듣는 이의 마음을 홀린다.

‘밤’의 뮤직비디오에는 문성욱과 임재현이 직접 출연해 곡의 정서를 섬세하게 표현했다. 여기에 국내 최정상급 4중주 현악단이 지원 사격에 나서 한층 풍성한 사운드와 화면을 연출했다.

앞서 유튜브 선공개 이후 310만 조회 수를 돌파하며 정식 발매 요청이 쇄도했을 만큼 지난 1일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과 프리뷰 클립 영상도 폭발적인 조회 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밤’은 2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발매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