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닷, 사과문 게재
"부모님 잘못, 내 잘못이기도"
피해자 4명과 합의점 못찾아
마이크로닷 / 사진 = 텐아시아DB
마이크로닷 / 사진 = 텐아시아DB


래퍼 마이크로닷이 사기 혐의로 기소된 부모의 징역형이 확정된 후 사과문을 올렸다.

2일 마이크로닷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마이크로닷 (신재호) 입니다. 2018년 11월 저희 부모님에 대한 뉴스기사가 보도되었을 때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하고 경솔하게 말을 내뱉어 피해자분들에게 상처를 드린 점 죄송합니다. 그 때의 경솔했던 제 자신이 부끄럽고 지금도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어떤 말로도 시간을 되돌릴 수 없지만 저를 낳아주신 부모님의 잘못은 저의 잘못이기도 하며 부모님의 반성 또한 자식인 제가 가져야 할 반성이기도 합니다"라며 "피해자분들과 그 가족분들이 긴 시간 느끼셨을 고통을 제가 감히 다 알 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렇기에 저는 지난 일 년 반 동안 정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부모님의 잘못을 바로 잡기 위해 많이 모자라지만 모든 노력을 다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또 마이크로닷은 "최종 판결이 내려진 2020년 4월 24일까지 부모님의 아들로서 아홉 분의 피해자분들과 합의를 하였으나 다른 네 분과는 합의점을 찾지 못하였고 부모님께서는 실형을 선고 받았습니다"라며 "저희 부모님으로 인해 피해를 입으신 분들과 저의 부족함으로 인해 상처받으신 분들께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미흡했던 저의 행동들을 되돌아보며 앞으로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도록 항상 주의하겠습니다"라고 사과했다.

한편, 마이크로닷의 부모 신 모씨와 김 모씨는 청주지법 형사항소 1부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3년, 징역 1년을 선고받았다. 과거 충북 제천에서 지인과 친인척 등 14명에게 수 4억 원을 빌린 뒤 갚지 않고 지난 1998년 뉴질랜드로 달아난 혐의를 받았다.

이로 인해 마이크로닷은 활발히 해오던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