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우주소녀의 보나(왼쪽), 몬스타엑스의 기현./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우주소녀의 보나(왼쪽), 몬스타엑스의 기현./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우주소녀의 보나와 몬스타엑스 기현의 소속사 스타쉽 엔터테인먼트가 21일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날 스포츠조선은 보나와 기현이 5년째 열애를 이어오고 있으며 함께 여행도 다녀왔다고 보도했다.

이에 스타쉽 엔터테인먼트는 "기현과 보나는 같은 소속사의 선후배 관계일 뿐"이라며 "5년 이상 열애를 했거나, 같이 여행을 다녀왔다는 것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기현이 속한 몬스타엑스는 오는 5월 11일 새 미니앨범 'FANTASIA X(판타지아 엑스)' 발매를 앞두고 있다.

보나는 각종 드라마와 예능에 출연하며 다방면에서 활동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