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나띠./ 사진제공=스윙엔터테인먼트
가수 나띠./ 사진제공=스윙엔터테인먼트


Mnet '식스틴' 출신 나띠(NATTY)가 가요계 출사표를 던진다.

20일 소속사 스윙엔터테인먼트는 “나띠가 오는 5월 7일 오후 6시 첫 번째 싱글을 발표하며 가요계에 정식 데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5년 방송된 Mnet ‘식스틴(SIXTEEN)’을 통해 이름과 얼굴을 알린 나띠는 당시 14살의 어린 나이에도 빼어난 보컬 및 댄스 실력을 뽐내며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지난해 10월에는 태국 방콕에서 열린 'KCON 2019 THAILAND'의 컨벤션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 한층 더 성장한 퍼포먼스와 비주얼로 많은 관심을 끌어내기도 했다.

최근에는 스윙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첫 번째 싱글 발매를 목표로 데뷔 준비에 전념해왔다.

스윙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나띠에 대해 “정식 데뷔를 앞둔 신인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다방면에서 완벽한 실력을 보유했다. 독보적인 재능으로 K-POP 팬들에게 강렬한 눈도장을 찍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