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강다니엘 /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강다니엘의 첫 번째 미니 앨범 ‘CYAN(사이언)’이 아이튠즈 차트 9개국 정상에 오르는 등 국내외 팬들을 열광시키고 있다.

지난 24일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 강다니엘의 첫 번째 미니 앨범 ‘CYAN’은 올 앨범 차트(All Album Chart)에서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대만, 필리핀, 싱가포르, 홍콩, 터키, 타이, 인도네시아 등 9개 지역에서 24일 기준으로 1위를 차지했으며, 일본에서는 5위, 러시아에서는 7위 등에 진입했다.

또한 케이팝 앨범 차트(K Pop Album Chart)에서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대만, 필리핀, 싱가포르, 홍콩, 터키, 타이, 캐나다, 일본, 오스트레일리아, 인도네시아 등 12개 지역에서 1위를, 미국에서는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어 2위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스페인 6위, 아랍에미리트 7위, 사우디아라비아 9위, 뉴질랜드 18위 등의 순위를 기록하며 국내외 팬들의 성원을 실감케 했다.

강다니엘의 이번 앨범은 자신의 색을 찾아가는 ‘COLOR(컬러)’ 시리즈의 서막을 장식하는 앨범이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는 평가다.

한편 강다니엘은 26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음악방송 활동에 돌입한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