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일본 두 번째 싱글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했다.

24일 세븐틴이 일본 두 번째 싱글 '舞い落ちる花びら(마이오치루하나비라) (Fallin’ Flower)'의 뮤직비디오를 첫 공개했다. 아름다운 영상미 속 동화 같은 비주얼과 매혹적인 퍼포먼스는 컴백 열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세븐틴은 13명의 멤버가 부드럽게 어우러져 하나의 오브제를 형상화하는 듯한 장면을 통해 전율을 선사했다. 군무 장면에서는 과연 ‘퍼포먼스 최강자’로 불리는 세븐틴의 위엄을 여실히 드러내며 한 편의 예술 작품을 보는 듯한 느낌을 자아내 글로벌 팬들의 극찬을 이끌고 있다.

서정적인 감성과 완연한 봄기운이 전해져 오는 신곡 ‘마이오치루하나비라’는 ‘지금의 나는 떨어지는 꽃이지만 그 떨어짐이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이라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고 있으며, 멤버 우지가 작사와 작곡에 참여하고 디노도 작사에 이름을 올려 완성도를 더했다.

세븐틴은 지난 9일 일본 라디오 방송을 통해 ‘마이오치루하나비라’를 선공개한 후 예약 판매량이 급증하는 등 정식 발매 전부터 ‘세븐틴 열풍’이 세차게 일고 있다.

세븐틴이 이번 싱글을 통해 어떤 눈부신 기록을 세워나갈지 이들의 행보에 이목이 쏠린다.

세븐틴은 오는 4월 1일 일본 두 번째 싱글 ‘마이오치루하나비라 (Fallin’ Flower)’를 발매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