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지훈 "나만의 트로트 보여주고 싶었다"
노지훈 "가장 뿌듯했던 무대는 장윤정의 ‘꽃’"
가수 노지훈./사진제공=앳스타일
가수 노지훈./사진제공=앳스타일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제 2의 전성기를 맞이한 가수 노지훈의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4월호 화보가 19일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화보 속 노지훈은 짓궂은 소년미가 돋보이는 포즈와 넘치는 끼를 보여주며 숨겨진 매력을 발산했다.

노지훈은 시청률 고공 행진을 기록하며 매 회 화제가 된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계기를 묻자 “트로트로의 전향을 의아해하는 사람들에게 노지훈만의 트로트를 보여주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트로트에 다양한 장르를 협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연 중 가장 뿌듯했던 무대에 대해서는 장윤정의 ‘꽃’을 꼽으며,“장윤정 선배님이 직접 새롭다고 말씀해 주셨던 곡이다. 노지훈이 이런 간드러지는 트로트도 소화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줄 수 있었던 무대여서 의미가 남달랐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대중들이 더 알아줬으면 하는 매력이 있는지 묻자 “‘미스터트롯’에서 완벽만 추구하는 ‘노잼’ 캐릭터로 비친 것 같아 조금 아쉬웠다”며 “새로 합류한 TV조선 ‘아내의 맛’을 비롯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유하고 유머러스한 사람이라는 점을 보여주고 싶다”고 소망했다.

노지훈의 솔직한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4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