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의 새로운 9인조 보이그룹이 베일을 벗었다.

15일 소속사 스타쉽은 올해 상반기 론칭을 예고했던 신인 보이그룹의 공식 SNS 채널을 기습 오픈하고 팀명 'CRAVITY(크래비티)'와 로고를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신비로운 우주 속 아름답게 빛나는 지구 위로 유성우가 떨어지면서 우주가 뒤바뀐다. 이후 팀명 CRAVITY의 첫 글자를 뜻하는 C를 형상화한 로고로 전환, 화려한 등장을 알린다.

CRAVITY는 총 9명의 멤버로 구성된 보이그룹으로, 'Creativity(크리에이티비티)'와 'Gravity(그래비티)'를 결합시켜 탄생된 팀명으로 독창적인 매력으로 여러분들을 우리의 우주(평행세계)로 끌어들이겠다는 의미를 내포한다. 'Center of Gravity(센터 오브 그래비티)'의 약자이기도 한 CRAVITY는 서로 다른 멤버들이 하나로 모였을 때 완벽한 균형을 이루어 최고의 무대를 선사하겠다는 포부도 담았다.

CRAVITY는 스타쉽이 몬스타엑스에 이어 5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인 보이그룹. 엑스원으로 활동했던 강민희와 송형준의 합류 소식과 함께 보컬과 랩, 퍼포먼스 등 실력을 갖춘 멤버들로 구성돼 음악 팬들의 높은 반응을 이끌고 있다.

CRAVITY의 데뷔 프로모션 일정은 추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