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근, 8일 신곡 발매 '힐링송'
'그대라는 사치' 프로듀서 투합
"위로 필요한 분들께 힘되기를"
한동근 신곡 '초' 커버 / 사진 = 브랜뉴뮤직 제공
한동근 신곡 '초' 커버 / 사진 = 브랜뉴뮤직 제공


한동근이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가 담긴 신곡 '초'를 8일 오후 깜짝 발매한다.

지난 4일, 한 편의 동화 같은 커버 아트워크를 공개하며 깜짝 컴백 소식을 알렸던 한동근은 이후, 다양한 버전의 '초' 미리듣기 영상을 공식 SNS 채널들을 통해 차례로 공개하며 눈길을 끌었는데, 공개된 영상에서 한동근은 한층 더 깊고 풍성해진 감정선으로 차분히 노래하는 모습을 선보이며 이번 신곡에 대한 기대치를 한껏 끌어올렸다.

이번 한동근의 새 싱글 '초'는 사랑하는 사람에게 작은 웃음이라도 줄 수 있다면 기꺼이 아프고 힘들어도 괜찮다는 헌신과 희생의 이야기를 소리 없이 빛을 밝히며 녹아내리는 '초'에 빗대어 표현한 가사가 돋보이는 아름다운 발라드곡으로 특히, 한동근의 대표곡인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 '그대라는 사치' 등을 작업했던 프로듀서 XEPY(제피)와 마스터키가 오랜만에 한동근을 위해 의기투합해 또 하나의 명곡으로 탄생시켰다.

브랜뉴뮤직은 "한동근의 이번 싱글 '초'는 오랜 시간 동안 소중히 아껴두었던 곡"이라며 "여러 상황들로 어수선한 요즘이지만, 자신을 태워 말없이 빛을 주는 '초'와 같이 이 노래가 위로가 필요한 모든 분들께 작은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동근의 새 싱글 '초'는 8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들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