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피에스타 출신 예지가 래퍼에서 보컬리스트로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안정적인 보컬부터 화려한 퍼포먼스, 자신의 이야기를 가사로 쓰는 진솔함까지 예지는 약 3년의 공백 동안 작정하고 변신을 준비했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침체된 가요계이지만 예지는 자신의 무대를 보여줄 수 있음에 감사하며 활동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예지의 새 싱글앨범 '홈(HOM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홈'은 예지가 직접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언제나 힘내어 살아가는 삶 속에서 각자가 쉬고 싶은 장소 또는 마음, 사랑이라는 감정을 '집'이라는 키워드로 풀어낸 노래다. 서정적인 일렉 기타 연주 피아노 선율에 잔잔하게 더해진 예지의 보컬이 아련한 분위기를 선사한다.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이날 예지는 지난 1월 공개한 싱글 '마이 그래비티(My Gravity)'를 부르며 쇼케이스를 시작했다. 세고 강한 랩만 하던 예지는 반전 가창력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예지는 "지금 덜덜 떨린다. 오랜만에 하는 무대라 정말 떨린다"면서 "'마이 그래비티' 발매 전 2년 반 정도의 휴식기를 가졌다. 8년 동안 활동하면서 제대로 쉰 적이 없더라. 쉬면서 나만의 시간을 가지다 보니 음악도 더 듣게 되고 나도 몰랐던 내 모습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예지는 2012년 피에스타로 데뷔했고, Mnet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 JTBC '힙합의 민족' 시즌2 등으로 래퍼로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2018년 팀 해체 후 래퍼에서 보컬리스트로 포지션을 변경했다.

그는 "이런 말을 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포지션 변경을) 준비를 했다. 기회가 오면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준비를 해야한다고 생각해서 저를 더욱 괴롭히면서 연습했다"고 말했다.

이어 "팀 활동을 할 때는 멤버들이 있으니까 기댈 수가 있는데 혼자 하니까 외롭고 의지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혼자서 무대를 꽉 채워야 하기 때문에 쉴 틈이 없다. 댄서들도 있도 도움을 많이 받아서 솔로 준비가 어렵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예지는 피에스타 활동과 래퍼로 활동하면서 단발과 탈색 등 강렬한 헤어스타일로 '센 이미지'를 고수해왔다. 하지만 보컬리스트가 된 후 긴 생머리로 바꾸고 화장법도 달리하는 등 이미지까지 완전히 달라진 모습이었다.

예지는 "강한 모습만 보여드려서 대중들이 저를 떠올리면 세고 강한 음악을 할 거다 혹은 매운 음악을 할 거라는 생각이 있다. 이번에 저의 음악은 순하고 진한 맛이다. 순하지만 진하게 우려진 음악"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시간이 지나면서 시야도 넓어지고 생각의 폭도 넓어졌다. 할 수 있는 이야기, 내가 할 수 있는 노래를 하자고 생각했다"며 "사실 처음에는 랩을 할까 했다. 근데 랩으로 가사를 푸니까 내 마음이 전달이 잘 안 됐다. 물론 보컬적인 면모를 보여드리고 싶었지만 내 이야기를 잘 표현하고 싶어서 '홈'을 발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현재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쇼케이스는 취소되고 콘서트도 잠정 연기 혹은 취소되고 있는 상황. 음악방송 프로그램도 무관중으로 진행되는 이 시기에 컴백한 예지는 남다른 각오가 있었다.

예지는 "팬들을 직접적으로 보지 못하는 건 아쉽지만 건강과 안전이 더 중요하다. 건강하게 방송 출연할 수 있어서 최선을 다해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미디어를 통해 보여드리는 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특히 예지는 "내가 많이 쉬었기 때문에 소처럼 일하겠다. 팬들을 위해서 정말 소처럼 쉬지 않고 일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홈'은 오는 5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