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소처럼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예지의 새 싱글앨범 '홈(HOM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4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이날 예지는 "지금 덜덜 떨린다. 오랜만에 하는 무대라 정말 떨린다"면서 "'마이 그래비티' 발매 전 2년 반 정도의 휴식기를 가졌다. 8년 동안 활동하면서 제대로 쉰 적이 없더라. 쉬면서 나만의 시간을 가지다 보니 음악도 더 듣게 되고 나도 몰랐던 내 모습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그동안 많이 쉬었기 때문에 소처럼 일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홈'은 예지가 직접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언제나 힘내어 살아가는 삶 속에서 각자가 쉬고 싶은 장소 또는 마음, 사랑이라는 감정을 '집'이라는 키워드로 풀어낸 노래다.

'홈'은 오는 5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