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그룹 출신 연기자가 아닌 연기자 출신 그룹이 탄생했다. 서강준, 유일, 공명, 강태오, 이태환으로 모인 배우그룹 서프라이즈가 첫 싱글을 발표하고 ‘액터테이너’로서 발돋움했다.

배우그룹 서프라이즈는 18일 낮 서울 강남구 청담동 엠큐브에서 데뷔 싱글 ‘서프라이즈 퍼스트 싱글-프롬 마이 하트(From my heart)’ 발매하고 아시아 프로모션 투어 기념 파티를 개최했다. 이날 서프라이즈는 타이틀곡 ‘프롬 마이 하트’와 수록곡 ‘점프’ 무대를 선보였다. 서강준과 SBS ‘룸메이트’에 함께 출연하고 있는 갓세븐 잭슨과 개그우먼 이국주가 쇼케이스에 찾아와 이들을 열렬히 응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서프라이즈의 무대는 칼군무를 선보이는 아이돌 그룹과 차이는 있었지만, 풋풋함을 품고 있는 데뷔 무대였다. 공명은 “아직도 떨리는 가슴을 주체하지 못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강태오는 “국주 누나가 사온 청심환을 먹었는데도 떨린다”고 떨리는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이들은 이미 연기자로서 얼굴을 알린 배우들. 서강준은 MBC ‘앙큼한 돌싱녀’, KBS2 ‘가족끼리 왜이래’ 등으로 연기자로서 자리를 잡았고, 이태환도 MBC ‘오만과 편견’에서 주연급으로 출연 중이다. 배우로 시작한 이들이 느끼는 연기와 노래의 차이점은 무엇일까. 유일은 “연기는 글자에 감정을 실어서 표현하는데 노래는 멜로디가 있다”며 “멜로디를 처음부터 들으면서 빠른 순간에 감정에 몰입하는 것에 차이가 있다”고 전했다. 강태오는 “노래는 4~5분 내에 스토리가 있고 기승전결이 있다는 것이 매력포인트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싱글로는 음악방송 활동이 없지만, 이들은 가수로서의 목표도 전했다. 서강준은 “나중에 god 선배님처럼 정말 많은 사람 앞에서 단독 콘서트를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공명은 “이번 싱글은 아시아 6개국 프로모션 투어를 위한 것인데 이 투어를 잘 끝마치는 것이 최우선 목표다”며 “열심히 해서 잘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서프라이즈(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강태오, 서강준, 이태환, 공명, 유일)
서프라이즈(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강태오, 서강준, 이태환, 공명, 유일)
서프라이즈(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강태오, 서강준, 이태환, 공명, 유일)

서프라이즈는 갑작스레 나타난 그룹이 아니다. 처음부터 연기와 노래를 모두 노리고, 액터테이너를 표방한 그룹이다. 유일은 “처음부터 액터테이너로서 모습을 보여주려고 데뷔했기 때문에 준비를 많이 했다”며 “잘될 것으로 생각하고, 자부심이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강태오는 “큰 도전이지만, 우리가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가능성이 달라지는 것 같다. 자부심을 가지고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서프라이즈의 데뷔 싱글 ‘프롬 마이 하트’의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김새론이 출연해 서프라이즈 다섯 남자들과 호흡을 맞췄다. 이날 쇼케이스가 끝날 때 즈음, 김새론이 깜짝 등장해 다섯 남자들과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김새론은 “다섯 남자 중 곰영 오빠가 가장 편했다”며 “그전에 ‘도희야’에서 호흡을 맞춰서 그런지 편하게 촬영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연기와 노래 등 여러 가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 모든 모습이 멋지니 잘 될 것”이라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스크린과 안방극장에서는 멋있는 캐릭터로 배우 포스를 내던 서프라이즈는 이날 쇼케이스에서는 마치 아이돌 같은 친근한 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가장 보컬이 약한 멤버를 꼽는 질문에 강태오와 서강준이 “너보다 낫다”며 티격태격하기도 했고, 강태오는 즉석에서 춤을 선보여 서프라이즈내 댄싱 머신임을 증명하기도 했다. 막내지만 188cm라는 가장 큰 키와 맏형 같은 얼굴을 담당하는 이태환은 “너무 순수해서 하얀 마음 백구라고 부른다”는 멤버들의 말에 환한 미소로 단독컷을 촬영하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흔히 가수 출신 연기자를 두고 연기력 논란이 뒤따르기도 한다. 배우 출신 가수에게 어떤 냉혹한 시선이 따를까. 야심만만한 이들의 행보에 기대가 쏠린다. 서프라이즈는 이번 싱글 발표 후 12월 28일 일본 도쿄를 시작으로 태국, 홍콩, 중국, 대만, 베트남 등 아시아 6개국 투어를 개최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