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로 사망한 레이디스코드 은비
교통사고로 사망한 레이디스코드 은비


교통사고로 사망한 레이디스코드 은비

교통사고로 사망한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멤버 고은비의 비보에 스타들의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레이디스 코드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레이디스코드는 3일 오전 수원 스케줄을 다녀오던 중 영동고속도로 신갈분기점 부근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 현재 빗길 교통사고로 추정 중이나, 블랙박스를 복원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이번 사고로 고은비는 끝내 숨졌으며 멤버 중 이소정과 권리세가 중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나머지 멤버 2명과 스타일리스트 등 4명은 경상을 입고 역시 치료를 받았다.

향년 22세인 고은비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연예계 선후배·동료들의 애도 메시지가 이어지고 있다. 이들은 꿈 많은 어린 나이에 안타까운 사고로 세상을 떠난 고인의 비보에 네티즌도 안타까움과 슬픔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사고 소식이 전해 진 뒤 미쓰에이 수지는 자신의 트위터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 마음이 아프네요. 다른 분들도 얼른 하루 빨리 회복하시길 기도할게요”라는 글을 게재해 애도를 표했다.

카라의 박규리도 트위터를 통해 “어떻게 이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발 소정이 리세양도 무사히 회복되길. 기도해주세요 모두들”이라고 글을 올렸고, 블락비 재효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다른 멤버 분들 빨리 나으시길 진심으로 기도할게요”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레인보우 재경은 트위터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을 게재했고, 규리 또한 트위터를 통해 “어떻게 이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제발 소정이 리세양도 무사히 회복되길. 기도해주세요. 모두들”이라는 글을 올렸다.

블락비 지코는 “너무 슬픕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애도했으며, 블락비 재효도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다른 멤버분들 빨리 나으시길 진심으로 기도 할게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방송인 공서영은 “이른 아침 피곤하지만 열정 가득한 눈으로 샵에서 인사하던 레이디스코드 친구들. 부상당한 모두 잘 회복되길 기도합니다. 정말 안타깝고 아까운 고 은비씨.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함께 기도해주세요”라고 안타까운 심경을 전했다.

백아연은 트위터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너무 마음이 아프고 아직도 믿기지가 않는 안타까운 일입니다. 제 친구 소정이를 비롯한 다른 멤버분들, 그리고 스텝분들 어서 하루 빨리 회복하시길 기도하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피프티앤드 백예린은 “잘 아는 사이는 아니었지만, 정말 잘하시고 좋으시고 열심히 하시는 분이셨고 열정이 항상 있으시던 분이였는데…”라며 “제가 정말 좋아하던 분이셔서 더욱 더 슬프고 안타깝습니다. 기도 많이 할게요. 정말로. Rest In Peace”라는 글을 개제했다.

2AM 조권도 자신의 트위터에 “너무너무 마음이 아픈 소식입니다. 꽃다운 나이에 이제 시작인데, 마음 속으로 언제나 기도하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다른 멤버분들과 스탭분들도 하루빨리 회복하시길 기도하겠습니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네티즌도 “레이디스 코드 은비 사망이라니 너무 놀랐다. 이렇게 어린 나이에..”,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 마음이 아프다”, “좋은 곳으로 가길”, “다른 멤버들도 치료중이라던데 무사하길” 등의 글로 안타까움을 표했다.

한편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는 사고 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차량 뒷바퀴가 빠지는 문제가 발생해 차량이 몇 차례 회전을 한 뒤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으며, 이로 인해 멤버 은비가 숨지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며 “저희 직원들 역시 큰 충격에 빠져있는 상태로 형언할 수 없는 슬픔에 잠겨 있다. 큰 충격을 받으셨을 팬분들을 비롯한 모든 분들께 죄송한 말씀을 드리며, 많은 분들께서 멤버들이 빨리 쾌차하기를 함께 기도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글. 최보란 orchid85a@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