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강우가 22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귀공자'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TEN포토] 김강우 "악역중에 제일 마음에 든다"


'귀공자'는 필리핀 불법 경기장을 전전하는 복싱 선수 ‘마르코’ 앞에 정체불명의 남자 ‘귀공자’를 비롯한 각기 다른 목적을 지닌 세력들이 나타나 광기의 추격을 펼치는 이야기.

김선호, 강태주, 김강우, 고아라 등이 출연하며 오는 6월 21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