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미치에다 슌스케가 25일 오전 서울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오늘 밤, 세계에서 이 사랑이 사라진다 해도' 흥행감사 및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미치에다 슌스케 '관객수 100만 돌파를 위해'


미키 타카히로 감독의 <오늘 밤, 세계에서 이 사랑이 사라진다 해도>는 자고 일어나면 기억이 리셋되는 ‘선행성 기억상실증’을 앓는 여고생 ‘마오리’와 무미건조한 일상을 살고 있는 평범한 남고생 ‘토루’의 풋풋하고도 애틋한 사랑 이야기.

후쿠모토 리코, 미치에다 슌스케, 후루카와 코토네 등이 출연하며 지난해 11월 30일 개봉 및 누적 관객 수 97만 돌파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