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강기영, 황정민 /사진=텐아시아 DB
현빈, 강기영, 황정민 /사진=텐아시아 DB


황정민, 현빈, 강기영 주연 영화 '교섭'(감독 임순례)이 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23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교섭'은 지난 21일 16만 3185명, 22일 23만 2050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66만 698명을 기록했다.
/사진=영화 '교섭' 포스터
/사진=영화 '교섭' 포스터
이로써 '교섭'은 1000만 관객 돌파를 향해 순항 중인 '아바타: 물의 길'을 제치고 5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

설 연휴를 맞아 이날과 오는 24일 '교섭' 주역인 황정민, 현빈, 강기영, 임순례 감독은 무대 인사를 통해 직접 관객과 만날 예정.

한편 '교섭'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린 영화. 절찬 상영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