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포스터
/사진=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포스터


가수 김호중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가 설 연휴를 맞아 안방 1열에 관람할 수 있다.

20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는 오는 23일 오전 10시 TV조선 편성을 확정했다.

설 연휴 특집으로 편성된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는 성악가이면서 트로트 가수인 김호중이 이탈리아에서 기록한 음악 여정을 그렸다. 영화에는 아름다운 이탈리아의 풍경과 시인 원태연, 작곡가 이주호와 함께한 여행길, 무대까지 공개된다.

극 중 김호중은 스무 살에 유학 생활을 보냈던 이탈리아를 다시 찾아 과거의 자신과 재회하고, 지나온 길을 돌아보며 관객에게 진한 여운을 전할 예정이다.

한편 김호중은 오는 3월 클래식 콘서트를 개최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