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사진=텐아시아 DB
박지훈 /사진=텐아시아 DB


가수 겸 박지훈이 영화 '오드리'(감독 이영국)에 출연을 확정했다.

9일 케이스타글로벌이엔티는 "박지훈, 김정난이 2023년을 따뜻하게 물들일 영화 '오드리' 주연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오드리'는 평범한 듯 보이지만 서로에게 너무나 특별한 엄마와 아들에게 닥친 시련 속, 꽃잎처럼 피어나는 희망을 그려내는 이야기.

극 중 박지훈은 엄마에 대한 애틋한 사랑을 품은 아들 강기훈 역을, 김정난은 아들 기훈에게는 세상에서 제일 예쁜 존재인 엄마 오미연으로 열연한다.

박지훈과 김정난은 실제 엄마와 아들 못지않게 호흡을 보여줬다고. 또한 두 사람의 출연작 '약한영웅 Class 1'과 '재벌집 막내아들'이 연일 최고의 화제성을 자랑하는 가운데 촬영이 진행돼 '오드리' 현장은 늘 축제 분위기였다는 후문.

한편 '오드리'는 오는 2023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