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올빼미' 제작기 영상
/사진=영화 '올빼미' 제작기 영상


영화 '올빼미'(감독 안태진) 제작기 영상이 공개됐다.

17일 배급사 NEW는 치열하게 고민하며 촬영했던 순간들을 담은 '올빼미' 제작기 영상을 공개했다. '올빼미'는 밤에만 앞이 보이는 맹인 침술사가 세자의 죽음을 목격한 후 진실을 밝히기 위해 벌이는 하룻밤의 사투를 그린 스릴러.

극 중 강빈을 연기한 조윤서의 내레이션으로 시작되는 제작기 영상은 현대적 문법으로 풀어낸 특별한 이야기의 매력부터 배우들의 케미스트리, 매혹적인 미장센의 탄생에 이르기까지 '올빼미' 제작과 관련한 모든 것을 담아냈다.
/사진=영화 '올빼미' 제작기 영상
/사진=영화 '올빼미' 제작기 영상
유해진과 류준열은 영화에 대해 "'올빼미'는 밤에만 볼 수 있는 맹인 침술사가 세상에 알려지면 안 될 일을 목격하면서 벌어지는 스릴러"라고 설명했다. 특히 인조실록에 기록된 소현세자의 죽음에 영화적 상상력을 더한 '올빼미'에 대해 안태진 감독은 "기존 사극에 많이 나오는 장면들은 다 없앴다"고 전해 현대적인 문법에 맞게 탄생한 작품의 새로운 매력을 기대케 한다.

또한 '올빼미'는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으로도 기대감을 높인다. 유해진과 류준열을 비롯해 최무성, 조성하, 박명훈, 김성철, 안은진, 조윤서 등 충무로 베테랑과 블루칩이 한데 모여 케미스트리를 완성한 것. 영상 속 배우들은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에 대한 칭찬과 신뢰를 아낌없이 드러내 이들이 스크린 위에서 펼쳐낼 시너지를 예고했다.

영상의 마지막은 제작진들의 피땀 어린 노력으로 탄생한 완성도 높은 미장센을 엿볼 수 있게 한다. 김성철은 "세트장 가서 딱 제 침소에 들어가는 순간 '진짜다 이건' 믿을 수밖에 없었다"고 전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의상 및 세트의 섬세함에 감탄한 안은진, 조성하, 조윤서를 비롯해 박명훈은 "기대했는데 그 기대 이상이었다"고 했다.'

한편 '올빼미'는 오는 23일 개봉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