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사진=텐아시아 DB
구혜선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겸 영화감독 구혜선이 '제24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2022)' 개막식에 참석한다.

18일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제24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은 아카데미 공식 지정 국제영화제로 애니메이션 장르의 매력을 전파하고 예술과 산업의 중심 역할을 한다.

구혜선은 오는 21일에 열리는 개막식에 참석한다. 그는 2020년에 열린 22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에 장편 경쟁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고 특별 전시를 진행했다. 이어 제24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에는 아트테이너로서 새롭게 참여한다.

구혜선은 제24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중국 애니메이션 특별전인 '더 차이니즈 이어'의 27편 중국 장·단편 작품 해설을 만날 수 있는 책의 표지를 직접 디자인했다.

앞서 구혜선은 제2회 글로벌 아트페어 싱가포르 2022의 홍보대사로도 위촉됐다. 그는 이번 제24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을 통해 만능 엔터테이너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예정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