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영화 '늑대사냥'(감독 김홍선)이 제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 영화제에서 공식 경쟁 부문 심사위원특별상과 특수효과상을 받으며 2관왕을 달성했다.
/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18일 배급사 TCO(주)더콘텐츠온에 따르면 '늑대사냥'이 제55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 영화제 공식 경쟁 부문 심사위원 특별상과 특수효과상-특별언급 상을 받았다.

시체스 국제판타스틱 영화제는 1968년 출범 이래 장르 영화에 관한 첫 손에 꼽히는 유서 깊은 영화제. 김홍선 감독은 "다음 작품으로 나아가기 위한 위대한 영감과 거대한 용기를 시체스 영화제에서 받아 간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사진제공=TCO(주)더콘텐츠온
이어 "뜨거운 시간을 함께한 최고의 스태프들과 최고의 배우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한국과 스페인 그리고 전 세계의 수많은 호러 앤 판타지 영화 팬들에게 이 영광을 바친다"고 덧붙이며 영화제에 함께 참석한 배우 최귀화와 함께 기쁨을 나눴다.

한편 '늑대사냥'은 극악무도한 범죄자들을 태평양에서 한국까지 이송하는 바다 위 거대한 움직이는 교도소 내에서 잔혹한 반란이 시작되고 지금껏 보지 못한 극한의 생존 게임이 펼쳐지는 하드보일드 서바이벌 액션극이다
.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