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사진=텐아시아 DB
아이유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겸 가수 아이유(이지은)가 코로나19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30일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사무국에 따르면 아이유는 이날 코로나19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자가 격리 의무는 아니지만 자가 격리 중이다.

아이유는 자가 격리로 인해 이날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에 불참한다. 앞서 그는 지난 29일 밀라노 패션위크 일정을 소화하고 귀국했다.

아이유는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신인여우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영화 '브로커'(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로 '불도저에 탄 소녀' 김혜윤, '최선의 삶' 방민아, '마녀2' 신시아, '십개월의 미래' 최성은과 함께 트로피를 놓고 경쟁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