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박경혜가 출연한 영화 '리미트'(감독 이승준)로 관객과 만난다.
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31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리미트'가 개봉했다. '리미트'는 아동 연쇄 유괴사건 피해자 엄마의 대역을 맡은 생활안전과 소속 경찰 소은(이정현 분)이 사건을 해결하던 도중 의문의 전화를 받으면서 최악의 위기에 빠지게 되는 범죄 스릴러.

박경혜는 극 중 명선으로 분해 강렬한 연기를 선보였다. 명선은 준용(박명훈 분)과 함께 범죄를 저지르는 빌런 콤비이자 어디로 튈지 알 수 없는 불같은 성격의 인물. 그는 사건을 흔들어 놓는 범죄 집단의 히든카드다.

박경혜는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혈 캐릭터를 본인만의 방식으로 소화해내며 극의 흐름을 주도했다. 광기 어린 눈빛과 감정 없는 절대 악의 모습으로 최강 빌런으로 등극한 것.
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경혜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박경혜는 지금까지 보여줬던 캐릭터와는 다른 모습으로 관객들을 만나며 이목을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뽐냈다. 빈틈없는 연기 내공으로 극을 꽉 채우며 존재감을 입증했다.

박경혜는 "영화 '리미트' 명선 캐릭터로 이날부터 관객분들을 만난다. 뜨겁게 열심히 촬영했고, 저의 열정이 스크린에 잘 전달됐으면 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극 중 악역이지만 영화가 끝나고는 너무 미워하지 않으셨으면 좋겠고, 강렬한 임팩트가 있는 영화 '리미트'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