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스크린으로 돌아온다…'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9월 개봉


가수 김호중의 이탈리아 음악 여행기를 담은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가 9월 개봉한다.

17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는 가수 김호중의 두 번째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가 오는 9월 CGV 단독, 스크린X 오리지널로 개봉된다고 전했다.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는 김호중의 이탈리아 음악 여행기를 담은 클래식 공연 무비로, 2020년 영화 ‘그대, 고맙소’를 잇는 김호중의 두 번째 작품이다.

9월 개봉되는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는 성악가이면서 트로트 가수인 김호중이 이탈리아에서 기록한 음악 여정을 그렸다. 영화에는 아름다운 이탈리아의 풍경과 시인 원태연, 작곡가 이주호와 함께한 여행길, 미공개 무대까지 최초 공개된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특히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속 공연 장면은 정면 스크린을 포함해 좌우 벽면까지 영화관 3면에 모두 영상이 펼쳐지는 스크린X 오리지널로 촬영돼 현장감과 완벽한 영상미를 자랑한다.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에서 김호중은 스무 살에 유학 생활을 보냈던 이탈리아를 다시 찾아 과거의 자신과 재회하고, 지나온 길을 돌아보며 관객에게 깊은 감성을 전할 예정이다. 함께 공개된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포스터는 이탈리아의 건축물 사이 여유로운 표정의 김호중의 모습이 담겨 9월 개봉을 더욱 기다리게 만든다.

영화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 개봉 소식을 알린 김호중은 9월 1일 출시되는 화보집 ‘BRAVISSIMO in ITALY : KIM HO JOONG PHOTOBOOK & SPECIAL EXHIBITION’(브라비시모 인 이탈리아 : 김호중 화보집, 부제 ‘낮에 뜨는 별’)은 물론, 9월 17일부터 11월 20일까지 전시회 2022 김호중 展 ‘별의 노래’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콘텐츠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새로운 흥행 강자로 올라설 김호중의 ‘인생은 뷰티풀: 비타돌체’는 CGV 단독 개봉으로 오는 9월 전국 CGV에서 스크린X와 2D로 상영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