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헌트' 포스터
/사진=영화 '헌트' 포스터


영화 '헌트'(감독 이정재)가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이름을 올렸다.

12일 배급사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에 따르면 '헌트'는 개봉 이틀 차인 지난 11일 17만 3401명을 불러 모았다. 누적 관객 수 40만 1089명을 기록하며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의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특히 '헌트'는 개봉 첫날 21만 관객을 돌파하는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 개봉 이틀 차인 8월 11일에도 월등히 높은 스코어로 1위에 올랐다. 그뿐만 아니라 개봉 3일 전인 8월 7일부터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흥행세를 기대케 한다.

'헌트'는 무더위를 날려버릴 완벽한 액션으로 무장, 극장가에 활력을 더하고 있다. 특히 이정재 감독, 정우성 등 '헌트' 주역들의 열일 홍보가 이어지며 영화에 대한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현재 절찬 상영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