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시맨틱 에러: 더 무비' 포스터
/사진=영화 '시맨틱 에러: 더 무비' 포스터


왓챠 오리지널 드라마 '시맨틱 에러' 극장판 '시맨틱 에러: 더 무비'가 8월 31일 개봉을 확정했다.

27일 왓챠는 "'시맨틱 에러: 더 무비'가 오는 8월 31일 개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시맨틱 에러: 더 무비는 컴공과 아싸 추상우(박서함 분)의 완벽하게 짜인 일상에 에러처럼 나타난 안하무인 디자인과 인싸 장재영(재찬 분), 극과 극 청춘들의 캠퍼스 로맨스를 극장판으로 확장한 작품.

특히 '시맨틱 에러'는 8주 연속 왓챠 TOP 10 1위, OTT 콘텐츠 트렌드 1위, 왓챠피디아 평점 4.5점 등 기록적인 수치를 세우기도. 최근에는 제1회 청룡시리즈어워즈에서 주연인 박서함, 박재찬이 동시에 티르티르 인기스타상을 받으며 꾸준한 인기를 실감케 했다. 극장판 '시맨틱 에러: 더 무비'에는 드라마에서는 볼 수 없었던 장면들이 추가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된 극장판 메인 포스터는 강의실에서 추상우를 바라보며 의미심장한 미소를 짓고 있는 장재영과 그런 장재영을 탐탁지 않은 표정으로 마주하고 있는 추상우의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모든 것을 FM대로 실천하는 모범생이자 융통성이라곤 없는 컴공과 아싸 추상우는 수업 발표 시간에 조별 과제에 불성실하게 참여한 조원들의 실명을 공개한다. 이 일로 졸업이 밀려버린 시디과 인싸 장재영은 원인 제공자인 추상우를 찾아 나서고, 두 사람은 이에 따라 지독하게 얽히는 관계가 된다.

여기에 '완벽하게 짜인 일상에 가슴 뛰는 에러가 나타났다'라는 카피는 앙숙으로 만난 두 사람이 어떤 계기로 거리를 좁혀 나가게 될지, 앞으로 어떤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를 선보일지 기대를 높인다.

한편 '시맨틱 에러: 더 무비'는 총 8화 분량을 한 편의 영화로 담아냈으며, 8월 31일부터 CGV에서 만날 수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