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김기덕 감독 /사진=텐아시아 DB
고 김기덕 감독 /사진=텐아시아 DB


고 김기덕 감독의 유작인 'Call of God'가 제79회 베니스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26일(현지 시각) 베니스국제영화제 측은 공식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제79회 베니스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을 공개했다.

초청작 중 고 김기덕 감독의 신작이자 유작인 'Call of God'도 포함됐다. 'Call of God'는 카자흐스탄 배우 자넬 세르가지나가 주연을 맡았으며, 이 외의 내용은 자세히 알려지지 않았다.
/사진=베니스국제영화제 공식 트위터
/사진=베니스국제영화제 공식 트위터
김기덕 감독은 2020년 12월 라트비아에서 코로나19에 확진된 뒤 사망했다. 그는 2017년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이후 세상을 떠나기 전까지 카자흐스탄과 발트 3국 등 러시아 주변국에서 체류하며 영화를 작업했다.

또한 고 김기덕 감독은 2004년 '빈집'으로 베니스국제영화제 감독상인 은사자상을 받았다. 이어 2012년에는 '피에타'로 최고상인 황금사자상을 받았다.

한편 제79회 베니스국제영화제는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10일까지 이탈리아 베네치아 리도섬에서 개최된다. 개막작은 노아 바움백 감독이 연출한 넷플릭스 영화 '화이트 노이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