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 론칭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가 영화 '서울대작전' 공개일을 오는 8월 26일로 확정, 궁금증을 자극하는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서울대작전'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이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를 시작으로 오정세, 김성균, 정웅인, 문소리까지 캐스팅 소식만으로도 일찌감치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킨 '서울대작전'이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론칭 포스터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이라는 장르에 걸맞게 박진감 넘치는 질주 본능을 예고하고 있다. 1988년 배경임을 시사하는 차로 만들어낸 '88' 문양의 스키드 마크와 드리프트로 인한 타이어 연기가 한데 어우러진 런칭 포스터는 마치 배기 사운드까지 들리는 듯한 역동감 넘치는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는 '서울대작전'만의 아드레날린이 폭발하는 카체이싱 액션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카체이싱하면 떠오르는 슈퍼카가 아닌 1988년 당시, 유행하던 올드카가 대거 등장해 신선한 재미까지 더하며 쾌감 지수를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1988년, 초특급 미션이 시작된다"라는 카피는 전 세계가 열광하는 올림픽이 개최된 1988년, 뜨거운 축제의 열기 속에 가려진 VIP의 비자금을 뒤쫓는 기상천외한 작전에 대한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은 감동 실화를 그린 데뷔작 '코리아'와 코믹수사활극 '임금님의 사건수첩'을 통해 장르를 넘나드는 탄탄한 연출력으로 대중들의 인정을 받은 문현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그간 쌓아온 내공을 여실 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일명 상계동 슈프림팀이라 불리는 최강의 드리프터 동욱 역의 유아인, 감성 충만 DJ 우삼 역의 고경표, 인간 내비게이터 복남 역의 이규형, 바이크 타는 변신의 귀재 윤희 역의 박주현, 맥가이버 막내 준기 역의 옹성우가 보여줄 특급 팀플레이는 극에 흥미진진한 생명력과 경쾌함을 더할 예정이다. VIP의 비자금 운반을 담당하는 이 실장 역의 김성균, 대한민국 비공식 2인자이자 VIP의 비선 실세인 강 회장 역의 문소리는 이들과 대적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또한 상계동 슈프림팀을 끌어들여 함께 비공식 수사를 벌이는 안 검사 역의 오정세, 이들을 지켜보는 부장 검사 역의 정웅인까지, 자타공인 연기파 배우들이 만들어내는 호쾌한 연기 시너지는 지금껏 어디에서도 만나볼 수 없었던 '서울대작전' 만의 신선한 재미를 만들어 낼 예정이다.

1988년 올림픽으로 축제 열기가 가득했던 서울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스펙터클 하면서도 박진감 넘치는 카체이싱 액션과 비트감 가득한 음악, 개성만점 캐릭터들의 향연까지. 영화 '서울대작전'은 오는 8월 26일,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