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스틸
/보도 스틸


배우 박명훈이 색다른 모습으로 찾아왔다.

14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리미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이정현, 문정희, 진서연, 박명훈, 최덕문, 박경혜, 이승준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명훈은 "스타일에 대해 감독님께서 특별한 요청은 없었다. 근데 내가 영화 ‘기생충’ 때 민머리로 나와서 이번엔 머리숱이 많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캐릭터 속) 외적인 (변화) 도구들이 필요하지 않나. 그래서 이번 스타일을 택했다"고 덧붙였다.

‘리미트’는 아동 연쇄 유괴사건 피해자 엄마의 대역을 맡은 생활안전과 소속 경찰 ‘소은’(이정현 분)이 사건을 해결하던 도중 의문의 전화를 받으면서 최악의 위기에 빠지게 되는 범죄 스릴러다. 내달 17일 개봉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